I Became A Part Time Employee For Gods Chapter 127

I Became A Part Time Employee For Gods

“공격을 하지 않고도 상대를 이길 수 있는 방법을 가르쳐 드리죠.”

알루이의 눈이 흥미로움으로 반짝였다. 그의 눈빛이 변하는 것을 보며, 담덕은 조용히 계속 말했다.

“마왕이 되는 길은 오직 힘과 폭력만이 아닙니다. 전략, 지혜, 그리고 동맹. 이 세 가지를 잘 활용한다면 무력 없이도 승리할 수 있어요.”

알루이는 잠시 생각에 잠겼다. 그의 표정에서는 고민과 깊은 생각이 엿보였다. 담덕은 그런 알루이를 기다리는 듯, 조용히 서 있었다.

“정말 그런 방법이 있어요?” 알루이가 조심스레 물었다.

“물론입니다. 하지만 그 길은 쉽지 않죠. 많은 학습과 이해가 필요하고, 때로는 힘든 결정도 내려야 합니다. 하지만 그 길을 택한다면, 당신은 다른 악마들과는 다른 새로운 유형의 마왕이 될 수 있어요.”

알루이의 눈에 희망의 빛이 서서히 돌아왔다. 그는 담덕을 바라보며 물었다.

“그럼… 시작해볼까요?”

담덕은 미소를 지으며 고개를 끄덕였다. 그리고 두 사람은 본격적으로 전략과 지혜, 동맹에 관한 교육을 시작했다. 이 새로운 학습 과정은 알루이에게 마왕이 되는 또 다른 길을 제시했고, 그는 점차 자신만의 방식으로 성장해 나갔다.

둘의 관계는 교사와 학생을 넘어, 진정한 동반자로 발전해 나갔다. 알루이는 담덕의 지도 아래, 전통적인 악마의 길과는 다른, 새로운 마왕의 길을 걷기 시작했다. 그리고 그 길은 결국 그에게 진정한 승리를 가져다주었다.



Want to keep in touch ? Join our Discord : https://discord.gg/wMvrbbTzrG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